※본 포스팅은 다이고로님의 저질카툰(50) - 흐르는 가을은 어쩔수 없네 에 대한 트랙백입니다.


쥔장이 토미아저씨를 알게 된건 아주 우연찮게 였습니다. 재즈 음악을 듣기 시작했던 2001년 이런 저런 재즈 음악을 듣다가 토미아저씨의 'I've Always Thought of You'라는 곡을 우연찮게 듣게 되었어요. 노래 제목으로 미루어 짐작할 수 있지만, 아주 감미로운 선율의 기타 연주곡 이었는데, 저곡 하나로 토미 아저씨의 팬이 되었다 해도 과언은 아닙니다. 

토미 아저씨의 초창기 앨범은 일렉 기타로 연주한 앨범인 듯 한데 구할 길 없고, 중 후반기 부터 어쿠스틱 기타 연주를 들려줍니다. 독학으로 기타를 배웠다는 토미 아저씨는 일렉 & 어쿠스틱 기타 양면에서 대가 다운 연주를 들려주죠.

들려주는 음악도 블루스, 재즈, 컨트리, 락, 클래식, 스페니쉬 뮤직등 다양한 음악장르를 자유롭게 넘나듭니다. 자타가 공인하는 최고의 핑거스타일 기타리스트이며, C.G.P. (Certified Guitar Player - 공인된 기타 플레이어)라는 칭호로도 유명하죠.  C.G.P.는 또 다른 거장 기타리스트인 챗 에킨스(Chet Akins)옹에게 붙여진 칭호 였는데, 토미 아저씨의 연주를 듣고 감명받아 자신의 칭호를 그대로 물려주었다고 합니다.

몇몇 공연 실황들을 보고 있노라면, 유머감각이 풍부하고 유쾌한 감성을 가진 분이라는 것을 금방 알게 됩니다. 토미 아저씨가 연주하고 있는 것을 보고 있자면 덩달아 기분이 좋아지는 느낌 이랄까? 

2001년 작인 Only 앨범은 내가 토미 아저씨를 알게 해준 문제의 곡 'I've Always Thought of You'가 수록된 앨범으로, 꾸밈없고 로맨틱한 어쿠스틱 기타 연주의 진수를 들려주는 앨범입니다. 꼭 재즈를 듣는 사람이 아니어도 쉽게 친숙해 질 수 있는 곡들로 가득하니, 한번 시도해 보셔도 무방합니다.

쥔장을 처음 토미 아저씨에게로 인도한 곡은 'I've Always Thought of You' 이지만 이 앨범을 듣고 정말 좋아한 곡은 'Mombasa'란 곡입니다. 'Mombasa'는 아프리카의 어느 항구의 이름으로 토미 아저씨가 후원하는 아프리카 소년을 만나기 위해 아프리카에 갔다가 영감을 받아 완성한 곡입니다.들어보면, 따뜻하고 광활한 초원,한가롭고 평화로운 풍경들이 절로 펼쳐지는 곡 입니다.


Tommy Emmanuel - [Mombasa]

 이 곡은 공연 실황인데, 토미 아저씨의 테크닉적인 면과 기타플레이에 대한 열정이 고스란히 담긴 실황입니다. 신명나게 어쿠스틱 기타를 주무르시며 연주하는 가운데, 기타를 타악기로의 경지까지 끌어올려버리시는 센스까지...가히 명연주 라 할 만 하죠.



Tommy Emmanuel - [Classical Gas]


Comments

  1. MindEater™ 2008.10.30 17:36 신고

    오늘기분엔 "수지 서"씨의 음악보단 요 기타선율이 더 좋게 느껴집니다..!!
    오 근데 독학(??)이라~~ 스타킹에도 나온 군대간 약간은 젠체하는 천재가 생각나는 군요~~ ㅎㅎ

    perm. |  mod/del. |  reply.
    • 웬리 2008.10.30 17:38

      저도 같은 독학(?) 출신인데 왜 저는 안될까요 ㅜ_ㅜ 흑

  2. 봄곰 2008.10.30 17:48

    토미아저씨.. ㅋㅋ 귀여워 은혜로우신 이공님 토토짱 우리도 저거 저거 배우쟈~

    perm. |  mod/del. |  reply.
    • 웬리 2008.10.30 19:02

      저거 따라칠라다가 엄한 기타에 화풀이한 1人 -_-;

  3. clotho 2008.10.30 18:18 신고

    너랑은 전혀 매치가 안되는 곡들인데??

    perm. |  mod/del. |  reply.
  4. 다이고로 2008.10.31 09:07 신고

    오오 잘 읽고 갑니다....요즘 듣기에 정말 뭐 쵝오라고 밖에는 말을 못하겠네요...

    perm. |  mod/del. |  reply.
    • 웬리 2008.10.31 10:27

      내한 공연 못갔던게 못내 아쉬워요. ㅜ_ㅜ

  5. 히치하이커 2008.11.04 15:50

    요즘 이 아자씨가 유행(?)인가 봅니다. 여기저기서 많이 듣네요. 전 전혀 모르고 있던 분인데 말이죠. 하하. ;;

    perm. |  mod/del. |  reply.
    • 웬리 2008.11.04 22:07

      유독 가을 되면 토미 아저씨 포스팅이 넘쳐 난다는..;;

What's on your mind?

댓글 입력 폼